• 서양 3대 장수음식 양배추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뉴스와이어
  • 13.08.21 15:39:07
  • 추천 : 0
  • 조회: 86124

 서양의 3대 장수음식 양배추, 그 놀라운 효능

뉴스와이어
 
 
 
양배추는 우리생활에 가장 밀접한 식재료이면서도 건강에 좋은 효능을 두루 갖추고 있어 건강관리를 걱정하는 주부들에게 가장 인기좋은 식재료로 손꼽히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현대인에게 가장 두려운 것 들 중 하나가 바로 건강 적신호가 아닐까?

안타깝게도 우리 몸에 찾아오는 질병은 초기에 소리 없이 있다가 징후가 보이기 시작하면 이미 진행된 경우가 많아 손 쓰기에 이미 늦어 버리는 경우가 많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꾸준한 자기관리와 건강관리, 식단관리 등이 필요하다. 이러한 사실을 입증하듯 최근에는 많은 사람들이 웰빙에 관심을 가지고 있어 다양한 분야의 웰빙바람이 불어오고 있다.

하지만 꾸준히 운동을 하기엔 시간적 여유가 부족한 현대인, 그렇다고 고가의 관리프로그램을 진행하자니 가격이 부담되는 사람들에게 가장 매리트 있는 것이 밥상의 변화이다.

하루가 멀다하고 TV프로그램에서는 웰빙식단을 주제로 다양한 먹거리 방송을 내보내고 있다. 그만큼 우리사회에 건강관리는 필수가 되었으며 그것을 가장 손쉽게 해결할 수 있는 것이 바로 가정의 식단을 바로잡는 것이다.

이러한 웰빙바람을 타고 현명하고 깐깐한 주부들 사이에 인기가 높아지는 것이 바로 ‘양배추’.

양배추는 우리생활에 가장 밀접한 식재료이면서도 건강에 좋은 효능을 두루 갖추고 있어 건강관리를 걱정하는 주부들에게 가장 인기좋은 식재료로 손꼽히고 있다.

양배추의 효능은 매우 다양하다. 비타민U의 함유량이 많아 스트레스가 있고 위염증이 있는 현대인들에게 좋으며, 위장점막을 강화시켜 위관련 질병 예방에 탁월한 효능을 보인다. 뿐만 아니라 혈액순환을 도와주고 백혈구의 기능을 향상시켜 몸의 저항력을 높여주기도 한다.

그 밖에 비타민C의 함유량이 풍부해 피부건강에도 좋고 식이섬유가 다량 함유되어 있어 변비개선 및 성인병 예방, 다이어트에도 큰 효능을 보인다. 또한 대장기능을 원활하도록 해주고 발암물질 생성을 예방해 대장암 예방에도 큰 도움을 준다고 잘 알려져 있다.

이렇듯 건강에 큰 도움을 주는 식재료 양배추. 이러한 양배추를 즙을 내어 마시면 더욱 효과가 좋다는 연구결과가 최근 알려져 큰 관심을 끌고 있다. 미국의 한 대학 교수가 위궤양 환자를 대상으로 한 실험에서 양배추즙을 마신 실험군이 더욱 빠른 치료효과를 본 것이 바로 그것이다. 그만큼 양배추는 음식재료로 써도 좋지만 즙을 내어 먹었을때 그 효과가 더욱 배가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건강에 좋은 양배추를 간단하게 파우치에 넣어 마시는 양배추즙이 최근 이러한 사실에 근거해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위생적이고 깨끗한 환경에서 신선한 재료만으로 만들어내는 제품을 주부들이 선호하고 있는 것!

그 중 위편한세상(http://www.wejang.com)의 “양싸브즙”은 신선한 재료와 건강한 맛, 그리고 위생적인 생산시스템으로 주부들은 물론 위장건강을 생각하는 현대인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양배추즙의 일종이다.

건강에 좋은 양배추, 쑥, 브로콜리를 즙낸 혼합즙으로 간단하게 가지고 다니면서 수시로 마셔주기 좋아 인기가 높다.

이에 위편한세상 최태영 대표는 “건강관리를 하기에 시간과 금전적 여유가 부족한 현대인들이 수시로 손쉽게 마시면서 건강을 보호할 수 있는 최적의 마실거리”라며 자부심을 더했다.

휴대가 간편한 건강즙 양싸브즙은 위편한세상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홈페이지내 자체 할인쿠폰을 통해 저렴하게 구입이 가능하다.

위편한세상 소개: 위편한세상은 천연재료만 사용하여 위와 장이 편한세상을 만들어 간다는 슬로건을 내걸고 빠른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중소식품제조업체이다.

 
본 보도자료는 뉴스와이어 에서 제공합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많이본뉴스
  • Get the Flash Player to see this player.
 생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