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목포시, 율도에서 ‘2019년 섬지역 소통의 날’ 운영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목포교차로 나정권기자
  • 19.11.22 10:20:58
  • 추천 : 0
  • 조회: 159

 목포시, 율도에서 ‘2019년 섬지역 소통의 날’ 운영
- 율도 주민과의 격의없는 대화로 소통하는 행정 구현-
- 현장 행정서비스반 운영하여 의료․한방 진료, 이미용 봉사활동 실시-

 

목포시가 21일 ‘2019년 섬 지역(율도) 소통의 날’을 운영했다.

시는 이 날 오후 1시 부터 유달동 율도에서 김종식 시장을 비롯한 관계 공무원, 시의원, 유관기관 관계자, 주민 등 2백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주민들과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김종식 시장은 먼저 율도1구 경로당을 찾아 어르신들의 건강과 안부를 묻고 살핀 후 지역의 오랜 숙원사업인 경로당시설이 포함된 복합커뮤니티센터 신축 계획에 대해 설명하면서 협조를 당부했다.

이어서 율도2구 마을회관 앞에서 율도 전 주민이 참석한 가운데 대화와 소통의 시간을 갖고, 시정에 대해 설명하고 건의사항을 청취했다.

이날 주민과의 대화에서는 ‘어촌뉴딜300 사업’과 ‘도서지역 해저 상수도관로 연결 사업’, ‘국도77호선 연결도로 개설사업’을 비롯한 지역의 주요 사업에 대해 설명했다. 또, 율도2구 물양장 및 방파제 설치 등 주민건의 사항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누었다.

김 시장은 “현재 4차 도서지역종합개발사업이 차질 없이 진행 중이며, 율도 지역 섬 개발과 주민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여러 사업들도 추진하고 있다”면서 “건의사항은 검토해서 시정에 적극 반영하고, 앞으로도 주민 소득기반 확충과 생활여건 개선 노력들을 꾸준하게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소통의 날 행사에는 전기안전공사, 한국가스안전공사, LP가스판매조합 등 9개 기관단체가 함께 참여해 이․미용서비스, 방역, 보건․한방진료, 주거개선, 자연정화, 영농영어 상담, 전기․가스점검 등 현장 행정을 펼쳐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또, 바르게살기운동 목포시협의회도 경로당 2개소와 형편이 어려운 가구 2세대에 쌀 10kg 10포(시가 40만원)등 위문품을 전달했고, 자원봉사센터는 두 가정의 도배 및 장판 교체 등 주거개선 서비스를 제공하기도 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목포맛집

  • Get the Flash Player to see this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