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홈으로 댓글미디어 홈으로
  • 맛의 도시 목포, 비브리오패혈증 예방활동 총력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목포교차로 나정권기자
  • 19.07.15 12:18:47
  • 추천 : 0
  • 조회: 48

 
맛의 도시 목포, 비브리오패혈증 예방활동 총력

 

목포시는 최근 여름철 급격한 기온상승으로 인한 온도변화에 따라 식중독 및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을 위한 대민 홍보 활동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는 맛의 도시 목포 선포 이후 깨끗하고 안전한 음식문화 정착을 위한 선제적 예방활동으로, 관내 식당 및 어패류 취급업소 대상 비브리오패혈증 오염도 조사, 수족관수 어패류 채취검사 등 상시 모니터링 체계를 운영하고 있다.

비브리오패혈증은 주로 오염된 어패류를 날것으로 먹거나 상처난 피부가 오염된 바닷물에 접촉 될 때 감염되며, 급성 발열, 오한, 혈압저하, 복통, 구토, 설사, 피부 병변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감염병이다.

특히, 간 질환자와 알콜중독자, 당뇨병등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에서 주로 발생하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을 위해서는 ▲어패류는 5℃이하로 저온 보관한 후 섭취 시에는 85℃이상으로 충분히 가열하기 ▲ 피부에 상처있는 사람은 바닷물에 접촉하지 않기 ▲ 어패류 조리 시 해수 사용하지 말고 흐르는 수돗물에 깨끗이 씻기 등의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목포시 관계자는 “사전 예방을 위해서는 개인위생 등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어패류 같은 날 음식 섭취 후 발열, 복통, 설사 등의 증세가 나타날 경우에는 지체없이 보건소나 병․의원을 방문하여 진료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실시간 많이본뉴스
  • Get the Flash Player to see this play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