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홈으로 댓글미디어 홈으로
  • 무안군 김정순 씨,제8회 아름다운 전라도말 자랑대회 질로 존 상(대상) 수상

    이 게시글을 알리기 tweet

  • 글쓴이 : 목포교차로신문나정권기자
  • 18.05.09 14:46:12
  • 추천 : 0
  • 조회: 624

무안군 김정순 씨,제8회 아름다운 전라도말 자랑대회 질로 존 상(대상) 수상

  무안군(군수권한대행 장영식)은 지난 5일 광주시립민속박물관에서 개최된 ‘제8회 아름다운 전라도말 자랑대회’에서 현경면 마산리 김정순(83세) 씨가 질로 존 상(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광주시립민속박물관과 전라도 닷컴 공동주최로 개최된 ‘아름다운 전라도말 자랑대회’는 소중한 무형의 문화자원인 전라도말이 잘 보존되고 가꿔 나가야 할 자랑스럽고 아름다운 말임을 널리 알리자는 취지로 올해 8회째 개최되고 있다.

  무안군 여성농업인센터 한글 기초반을 다니면서 한글을 배운 김정순 씨는 이 날 대회에‘내 말좀 들어주씨요~잉~!’으로 무대에 올라 전라도 말이 가진 특유의 해학과 유머로 어머니의 살아오신 삶을 실감나게 풀어내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번 대회는 남녀노소 다양한 사연을 가진 10팀이 참가해 전라도말을 뽐낸 결과 질로 존 상(대상) 1명, 영판 오진 상(금상) 2명, 어찌끄나 상(장려상) 3명, 배꼽 뺀 상(인기상) 4명이 상장과 상금을 수여받았다.

  이 밖에도 특별공연, 경품추첨, 전라도말 알아맞히기 퀴즈 등을 통해 어린이날을 맞아 대회장을 찾은 가족 단위 관객들에게도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했다. 

  무안군 여성농업인센터 관계자는 “이번 대회에서 김정순 씨가 질로 존 상(대상)을 수상해 기쁘다면서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교육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ags :
  • 이글은 실명인증이 완료된 회원이 작성한 글입니다.
  • 목록으로
  • tweet tweet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글쓴이
로그인  
 실시간 많이본뉴스